Embajada en Corea Del Sur

대북 대량살상무기 확산방지구상(PSI) 공동 선언

아르헨티나는 2017년 9월 11일과 2017년 11월 28일 각각 채택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의 새로운 대북제재 결의안 2375호와 2397호 적용 강화를 위해 대량살상무기 확산방지구상(Proliferation Security Initiative, 약어 PSI)에 기존 참여국인 독일 및 호주, 캐나다, 덴마크, 미국, 프랑스, 그리스, 이탈리아, 일본, 뉴질랜드, 노르웨이, 네덜란드, 폴란드, 영국, 대한민국, 싱가포르와 함께 참여하기로 하였습니다.

아르헨티나는 PSI 차단원칙(SOP: Statement of Interdiction Principles)에 대한 책무를 다할 것을 거듭 밝히며 북한이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결의를 완전히 이행하도록 최대한 압박을 가할 수 있게 노력을 배가할 것을 촉구하는 바입니다. 아르헨티나는 다시 한번 북한에 국제 평화와 국제 안보를 위협하는 역내 적대 행위를 중지하며 언급된 안보리 결의안을 즉각 이행할 것을 촉구합니다.